로고

로고

Today's News / 브랜드


라이프스타일 이미스, 셀럽 최애 브랜드 비결은?

Friday, Oct. 22, 2021 | 김다영 기자, gnuoy@fashionbiz.co.kr




이미스(대표 박민주)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이미스(emis)'가 공효진 에코백, 차정원 머리띠, 기은세 볼캡 등 패셔니스타들의 최애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 브랜드가 셀럽들의 선택을 받은 것에 이어 MZ세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데에는 합리적인 가격대와 고퀄리티의 '꾸안꾸' 라이프스타일 아이템이 주효했다.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를 표방하는 이미스는 패션업계에 몸담았던 박민주 대표 겸 디렉터의 경력에 따라 로브, 셔츠, 트레이닝 셋업 등 의류를 중심으로 하되 모자, 헤어 액세서리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상품을 선보인다. 여타에 패션 브랜드처럼 1년에 두 시즌에 걸쳐 컬렉션을 출시하는 방식이 아니라 끊임없이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새로운 아이템을 내놓는 것이 독특하다.

박 대표는 “내가 입고 싶은 옷, 필요한 소품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활용도가 높은 상품을 만든다. 최근 캠핑 열풍이 불며 캠핑시에 활용도가 높은 모자와 귀마개를 준비했다. 또 골프백으로 사용할 수 있는 호보백도 기획했다. 이미스의 베스트 셀링 아이템 중 하나인 볼캡은 기성 브랜드 상품들에서 두상을 볼륨감있게 보완하고 싶어 만든 아이템”이라고 설명한다.

이외에도 1차로 출시해 완판한 크롭 패딩과 헤어밴드 등 편하지만 갖춰 입은듯한 느낌을 주는 아이템의 인기가 높아 재생산 진행중이다. 차후에는 라이프스타일룩 뿐 아니라 일상에 흡수될 수 있는 리빙 아이템으로 카테고리를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이렇듯 다양한 상품을 고품질로 반응 생산하면서도 합리적인 가격대를 유지할 수 있는 요인은 바로 유통에서 자생력을 갖춰왔기 때문이다. 과거 오프라인 편집숍에 입점하기도 했으나 현재는 쇼룸 겸 플래그십 스토어로 일원화했다.

박 대표는 “이미스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은 상품력이다. 다품종 소량생산을 하기에 물량은 자사 유통에 최우선으로 공급한다. 물량이 절대적으로 부족해 막연히 유통망 수를 늘리기 보다는 퀄리티 높은 상품을 제작하기 위해 노력한다”고 말했다.

한편 론칭 5년차인 이미스는 지난 9월9일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 쇼룸 겸 플래그십스토어을 가오픈 했으며 이달 20일에 공식 오픈해 소비자와의 소통을 강화한다. 이후에도 타 유통사에 숍인숍 입점보다는 압구정, 성수 등 핵심 상권에 플래그십 매장을 내는 것으로 유통 플랜을 짜고 있다. [패션비즈=김다영]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Best Click News

TODAY'S HOT CLICK